www.tourmentor.org www.knpc.co.kr gifted.jnu.ac.kr www.besttire.co.kr chuncheon.kopo.ac.kr www.cwkc.net shop.morecorp.co.kr www.pgma.co.kr www.golfway.kr www.onetwokids.co.kr www.dongilled.net www.kafe.or.kr www.ilovehistory.or.kr www.wildrush.co.kr www.pabburi.co.kr www.wcis.or.kr clinic.jhc.ac.kr hyunnet.com www.kcachina.com www.dnemold.co.kr :::주님의 복음을 전하는 아가페에 오신 여러분을 환영합니다:::

 
 
 
성경연구
  성경의 기원
  한글 성경의 역사
  대표적인 영어성경
  성경개관
  기독교일반
  생명윤리
  기독교 이단
  교회사(敎會史)
안식교 전도관-박태선 통일교-문선명 안상홍증인회 JMS-정명석
만민중앙교회-이재록 다미선교회-이장림 여호와의 증인 구원파-박옥수 등  

한국 기독교 이단

(출처: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 이단사이비상담소 http://www.pck.or.kr/commuHtml/sub4_06.asp)

먼저 이단과 사이비의 개념을 정리할 필요가 있다. 일반 언론이나 사회에서는 윤리적으로 접근하여 ‘사이비’는 기존 교단과
단절되었을 뿐 아니라 일반인에게 피해를 주는 독소를 가져 종교의 범주에 둘 수 없는 경우를 일컫는다. 또 '이단'은 기존 교단에서 규정한 것을 근거로 하지만 기존 전통에 대한 이질자라는 개념으로 이해한다.
한편, 한국 기독교계에서는 통념상 교리적 측면에서 기독교의 기본 교리 하나에 문제가 있다 하더라도 그것이 다른 교리에 영향을 끼쳐 기본 교리를 훼손하게 된다면 ‘이단’이라 규정할 수 있고, 이단이라고 할 수는 없지만 이단과 다름없이 그 폐해가 매우 큰 경우에 '사이비'라 하고, 사이비보다는 덜하지만 교류나 참여 금지 등 규제가 필요한 경우에 '사이비성'이라는 용어를 적용한다.

 
  통일교-문선명
 

1. 개요
박태선의 한국예수교전도관부흥협회와 때를 같이 해서 현상적으로 퍼져 나간 것이 한국의 구세주적 소명을 강조하는 '세계기독교통일신령협회(世界基督敎統一神靈協會)'이다.

2. 배경
문선명(文鮮明)은 16세되던 해에 '하늘로부터 그 섭리달성의 특별한 계시'를 받았고 '수십성상을 성서의 문지 뒤에 감추인 숨은 진리를 찾으려고 예수님을 비롯한 낙원의 뭇 영인(靈人)들과 또는 역사이래의 지상에 왔다 간 모든 성령(聖靈)들과 자유로 접촉하였고, 때로는 하나님과 친히 교통하시어 하나님의 품속에 감추인 천륜의 비밀을 찾아내기에 온갖 심혈을 경주하였으며, 때로는 수억의 사탄들과 혈투전을 겨루어 나온' 인물로 선전하였다. 그는 1954년 5월 1일 유효원(劉孝元)과 함께 전술한 협회를 서울 청파동에서 발족시켰다. ‘기독교를 비롯한 모든 종교가 갈라질대로 갈라졌고 기진할대로 기진하여서 진퇴유곡의 막다른 골목에 이르고… 성서 한 권은 궁경(窮境)에 도달하고… 예수님의 말씀도 밝히지 못하고 돌아가셨고… 십자가로서는 원죄를 벗어날 수 없어… 어떠한 종교라도 전부 포섭할 수 있는 깊이와 넓이를 가진 진리’를 위해 '통일'을 표방하고 나섰던 것이다.

3. 문제점
통일교가 반기독교적인 분파의 생리에 서 있다는 논증이 셋 있다. 하나는 성경의 미완, 십자가의 미취(未就), 그리스도의 미성(未成)이다. 예수는 할 일을 다 못했다는 것이다. 기독교와의 관련은 여기서 초극(超克)된다. 그 교훈이 경험 실증적이다. '지상에 천국이 이루어지지 않고는 하늘에 천국은 이루어질 수 없다'든가 하는 말의 대강이 그것이다. 셋째로 통일교는 일관된 신비론의 사상이기 때문이다. '영원한 하나님의 사랑을 중심하고 두 세계가 유기적인 일체를 이룬다'는 본질론, '살아계신 하나님과의 직접적 관계'의 주장은 윤리적, 창조주 하나님의 기독교는 아니다.

4. 결론
통일교가 전후의 혼란 중에 교회에 침투해서 가족 윤리의 재편성을 비롯, 전통적 교회 신조와 기강을 위협했다고 보았기 때문에 교회의 매서운 반격과 사회의 지탄을 받을 수밖에 없었다. 1979년 4월에는 교회협의회의 성명서에서 일곱 가지 원인을 들어 '통일교는 기독교가 아니다'는 선언을 하였고, 같은 해 5월에는 '문선명 집단에 대한 한국교회 대책위원회'에서 역시 그 집단의 정체를 밝힌다 하여, 16항목에 걸친 비정통성을 나열하고, '통일교가 하나의 한국적 사이비 집단에 지나지 않음을 확신'하고 이를 만천하에 알렸다. 하지만 이 집단의 특수계층에 대한 호소력의 전달은, 가능한 모든 제어(制御)에도 불구하고 아직껏 상당량의 영향을 끼치고 있음을 부인할 수 없다.